계룡건설, 육군본부 찾아 와병 중인 예비역 위해 위문금 1000만원 전달

김지후 기자 | 기사입력 2023/01/09 [17:40]

계룡건설, 육군본부 찾아 와병 중인 예비역 위해 위문금 1000만원 전달

김지후 기자 | 입력 : 2023/01/09 [17:40]


9일 오전 10시 육군본부 인사사령부에 위문금 전달

 

▲ 사진 설명/왼쪽부터 계룡건설 한승구 회장이 육군본부 인사사령부를 찾아 고태남 인사사령관에게 ‘예비역 설 명절 위문금’을 전달하고 있다.  ©


[리얼머니뉴스=김지후 기자] 계룡건설 한승구 회장은 1월 9일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고태남 육군 인사사령관(소장)에게 ‘설 명절 예비역 위문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계룡건설은 2012년부터 매년 민족 최대 명절인 설과 추석을 맞아 육군이 시행하는 ‘와병 중인 예비역 위문사업’을 후원하고 있다. 지난해 설과 추석 명절에도 각각 1000만원씩을 전달했다.

 

와병 중인 예비역 위문사업은 명절을 맞아 가족과 이웃의 온정이 절실하지만 병환으로 고생하는 예비역들에게 쾌유를 기원하는 육군참모총장의 서신과 위문금을 전달하는 사업이다.

 

이날 전달식에서 한승구 회장은 “대한민국의 수호를 위해 헌신하신 예비역분들에게 우리 사회가 보내는 감사의 마음이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며 “계룡건설은 앞으로도 따뜻한 사회 분위기 조성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계룡건설은 육군이 추진하는 예비역 위문사업 등에 동참하며 민·군 협력의 뜻깊은 후원 사업을 지속해오고 있다.

 

특히 2011년부터 어려운 환경에 있는 6·25 및 월남전 참전 유공자들의 주거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매년 1억원을 후원하고 있으며, 국토방위의 최일선에서 어려운 임무를 수행하는 군 장병을 위해 위문금을 전달하는 등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라는 경영 이념을 실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