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신탁 대행 양천구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사업시행인가 완료

김지후 기자 | 기사입력 2023/12/22 [15:22]

한국토지신탁 대행 양천구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사업시행인가 완료

김지후 기자 | 입력 : 2023/12/22 [15:22]

 

[리얼머니뉴스=김지후 기자] 한국토지신탁이 사업대행을 맡은 양천구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이하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이 12월 21일 사업시행인가를 받았다. 사업시행계획을 접수한 지 3개월 만이다.

 

▲ 사진 설명/한국토지신탁 대행 양천구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 대행고시 2년 5개월 만에 사업시행인가 완료.

 

사업시행인가란 사업시행계획으로 정한 내용을 실현하도록 하는 절차로, 시장이나 구청장 등이 사업계획을 최종 확정해 인가한다. 일반 개발사업에서의 사업계획승인 또는 건축허가 단계로 볼 수 있다.

 

이번 인가를 통해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은 전 세대 판상형 3.5~4BAY(베이) 구성의 최신식 평면과 세대 당 1.4대 수준의 여유로운 주차공간을 갖춘, 최고 21층 전체 276세대 규모의 신축 아파트로 다시 태어나게 됐다. 입주민 선호도 높은 커뮤니티 시설 확보와 각 라인별 엘리베이터 2대 설치 등 소규모 아파트 단지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상품성을 갖췄다는 평이다.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조합은 2021년 7월 한국토지신탁을 사업대행자로 지정고시받은 지 2년 5개월 만에 이번 사업시행인가를 얻어냈다. 조합은 한국토지신탁과 함께 정비계획변경을 비롯한 각종 심의를 원활히 마무리하며 인·허가청의 협조를 신속하게 이끌어내는데 성공했다.

 

한편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은 사업 속도를 높이는 데 그치지 않고, 우수한 조건으로 시공사를 선정하기도 했다. 최근 공사비 급등으로 다수의 정비사업 현장에서 시공사 선정에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조합은 한국토지신탁의 전문성 및 신탁방식의 장점을 활용해 이를 원만히 이끌어냈다.

 

특히 조합은 신탁방식 정비사업을 통해 시공사 선정과 인·허가절차 추진을 투트랙으로 진행시키며, 기존 조합방식 대비 사업성 제고와 사업기간 단축을 동시에 이끌어냈다는 평이다.

 

신정수정아파트 재건축은 사업 순항의 흐름을 이어가, 2024년 내 조합원 분양신청과 관리처분인가를 마치고 이주를 개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